로그인

  • 잠깐! 비회원구입을 원하시나요?!
  • 부크크의 회원가입은 다른 곳의 비회원 구매보다 간단합니다.

회원가입

업무명, 마을교육공동체

1개

|

후기 0

  • 배송일 : 영업일 기준 2-8일 내로 배송됩니다.
  • 환불규정 : 주문 후 인쇄되므로 배송이 준비된 후에는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분야인문사회
작가김혜영
출판형태종이책
인쇄컬러표지-컬러, 내지-흑백
판형A5
출판사좋은교사
ISBN9788991617421
출판일2017.11.13
총 상품 금액 9,500

저자 소개

김 혜 영

하늘씨앗숲(since 2001) 담임이자 마을교육공동체 담당자이다.
행복한수업만들기(초등)에서 활동하고 있으며 회복적생활교육실천가 3기 과정을 밟고 있다.
꾸준한 일이 가장 어렵지만 똑똑도서관(안양,의왕점) 관장으로 즐겁게 이웃과 놀 궁리를 한다.
함께 사는 아름다운 세상을 꿈꾸며 초등 경제 수업 책 을 썼다.
"이 학교가 평화 거점 학교가 되었으면 좋겠어요. 좋은교사의 초등 모델이 되길 바라요." 꿈꾸는 동역자, 박은지 선생님! 그 꿈을 함께 그리며 안양관악초에서 일하고 있다.

번역자 소개 (번역서인 경우 입력해주세요.)

목차

발간사 4

마을은 거기 있다 9

찾았다, 들무새 18

문 두드리는 이, 파랑새 28

꿈꾸는 자가 온다, ★ 36

철학하는 아버지, 솜사탕 42

기적의 운동장과 놀맘 이야기 47

따뜻한 관양마을 네트워크의 시작 55

마을 축제, 따마네 페스티벌 61

학부모회, 꿈을 지키는 무지개 울타리 69

학부모, 불가근 불가원의 관계? 75

마을을 바꾸어 가는 꿈과 실천 81

마을교육공동체 담당자의 고민 93

똑똑, 거기 누구신가요? 99

마을과 함께 살아간다는 것 104

마무리하는 글 107

도서 정보

추천글

“사람이 거기 있다.” 나는 교육과 정책을 한답시고 이 소중한 말을 놓치고 살기에 급급했다. 아이들이 있는 곳이 사람이 있는 곳이다. 학교와 마을에는 바로 이 아이들, 이 사람들이 있다. 이 책은 교사로서, 학부모로서, 마을주민으로서 두 선생님이 아이들을 오롯이 따뜻하게 품어 안은 책이다. 책 자체가 마을이고 책 안에 그 아이들이 있다. 학교를 품은 안양 관양마을에서 꿈꾸는 파랑새를 보러 지금이라도 당장 발길을 돌리고 싶다.
서용선(경기도교육청 정책기획관실 장학사)

할아버지들은 놀이터에서 술 마시고, 학교 뒷산과 주택가엔 쓰레기가 쌓이고, 지역 격차 때문에 박탈감이 커지고…… 아이들 가르치는 일로도 벅찬데 아이들과 함께 마을 문제에 뛰어든 선생님들도 이럴 줄은 몰랐겠지! 마을을 학교와 함께 어우러지는 곳이라 생각한 선생님들의 생각과 노력이 아름다운 이야기를 만들어냈다. ‘우리 마을에도 이런 선생님이 있으면 좋겠다!’
권일한(10대를 위한 행복한 독서토론 저자)


평소에 들어보지 못한 책 속의 따뜻하고 아름다운 단어들을 따라가며 글을 읽다보면 어느새 한편의 동화 속으로 빨려드는 듯하다. 그만큼 이 글은 재밌고 감동스럽다. 하지만 이 글을 단순히 마을교육 업무를 맡은 한 교사의 이야기로만 볼 수 없는 까닭은, 지은이가 치열하게 교육 실천을 하며 깨달은 일과 스스로에게 던지는 질문들이 요즘 유행처럼 번지는 마을교육 정책을 되돌아보게 하는데 충분하기 때문이다.
홍은미(인천용현초등학교 교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