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잠깐! 비회원구입을 원하시나요?!
  • 부크크의 회원가입은 다른 곳의 비회원 구매보다 간단합니다.

회원가입

사랑하는 니나

0개

|

후기 0

  • 배송일 : 영업일 기준 2-8일 내로 배송됩니다.
  • 환불규정 : 주문 후 인쇄되므로 배송이 준비된 후에는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분야시·에세이
작가NamDaa
출판형태종이책
인쇄컬러표지-컬러, 내지-컬러
판형A5
출판사부크크
ISBN979-11-272-5752-1
출판일2019.01.09
총 상품 금액 13,500

저자 소개

안녕하세요. 글과 그림으로 생각과 마음에 대한 창작활동을 하며, 공유하고 공감하는 NamDaa입니다.

"몽글 몽글, 보들 보들, 푹신푹신"
아기자기하고 따뜻한 감성의 것들을 좋아합니다.
제 마음이 그랬으면 바라고, 모두 제 그림과 글 속에서 그러한 감성을 느낄 수 있기를 바랍니다.
또 때로는 깊이있게 생각하고 내면을 바라볼 수 있는 작용을 하길 바라요.
지금도 저는 그림과 글과 음악으로 마음을 표현하고있고, 모두의 마음에 봄의 새싹을 움틔울 수 있기를 오늘도 바란답니다.

번역자 소개 (번역서인 경우 입력해주세요.)

목차

1. 떠난 너에게.

2. 나에게.

3. 바보같은 생각이 들 때마다 되뇌어본다.

도서 정보

나는 오랜 가족이자,
친구를 잃었다.

둘 분의 빈 자리.
아니, 어쩌면 그 이상의 빈자리가 있다.

나는 반려동물을 잃었다.


.



제 작년, 새 해를 얼마 남기지 않고,
16년을 함께 한 저의 동이를 떠나 보내었어요.
제 마음을 보듬어주는 사람들도 있었지만,
그렇지 않은 사람들도 있었지요.

너무 당연한 일이었지만,
'고작 개 하나'라는 말에 너무 아팠답니다.

그래서 이 세상에
저와 같은 아픔을 가진 분들과 마음을 나누는 것은 어떨까.
생각했고,

무지개 다리를 건너가,
더 많은 세상을 보게 된 그들(너)과
남겨진 우리(나)의 시간 흐름에 대한 마음을 담아보았어요.

상처와 아픔이 서서히 아물어 가는 과정을 그려보려했는데요,

'이 세상의 모든 저'에게 아주 작게나마 위로가 되고 싶은 소망도 담아보았습니다.


이 책을 이 세상의 모든 니나에게 바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