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잠깐! 비회원구입을 원하시나요?!
  • 부크크의 회원가입은 다른 곳의 비회원 구매보다 간단합니다.

회원가입

서리태

0개

|

후기 0

  • 배송일 : 영업일 기준 2-8일 내로 배송됩니다.
  • 환불규정 : 주문 후 인쇄되므로 배송이 준비된 후에는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분야시·에세이 > 시집
작가김선희
출판형태종이책
인쇄컬러표지-컬러, 내지-흑백
판형 A5
출판사도서출판 숨쉬는 행복
ISBN979-11-88233-83-0
출판일2019.02.07
총 상품 금액 12,400

저자 소개

김선희시인

1969년 서울 출생 대원외고 졸업
1997년 방통대 국어국문과 및 명지대학원 관광학과 졸업
2015년 삼육대 사회복지학과 졸업
2006년 순수문학지 등단
2008년 반딧불시집 출간시작으로 작품활동 시작
2011년 계룡 김장생 문학상수상
2013년 낙엽에도 가시가 있다 시집 등 다수 출간
2016년 불꽃을 태워라 외 전자책시집 다수 출간
2017년 도서출판 숨쉬는 행복 출판사 설립
2017년~2018년 다산저널 컬림리스트 시
2006년~2017년 현재 순수문학지 문예지 시 발표
2018년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의 소식지 담다 시 발표
2017년~2019년 현재 개미의 샘등 외 수필집 출간
들의 향등 시집 다수 출간

번역자 소개 (번역서인 경우 입력해주세요.)

목차

제목



서리태 10
어느 땅 11
언제부턴가 미리 알아버린 것들 12
크리스마스 13
방황 14
겨울의 얼굴 15
하얀 지붕 16
사라진 나 17
점자인생 20
산준령 21
저녁 해 22
달님 23
그대의 바다 24
꿈을 향해 25
보슬비 내리는 봄 26
벚꽃이 필 때면 27
봄 만개 28
봄 29
성장 30
벚나무 31
달 32
첫 슬픔 33
봄 34
비상 35
그리움 36
단 한번도 앉아 본적 없는 책상 37
성가 38
사랑을 노래 하노라 39
색초 40
꽃은 피고 지고 41
어머니 42
나의 사랑 43
달이 높아 서럽다 44
동행 46
노을 진 산 47
우산 48
추억 속의 사람 49
을유년 50
작은 숲의 한 요정 51
작은 숲 52
기차 54
월탄(月歎) 55
갈증 56
보이지 않는 사랑 57
바다 58
이 가을 59
이것이 겨울이구나 60
오광 61
은하수 62
삶 63
그림자 64
007 66
봄이 오면 68
님의 향 69
나의 소중한 사람아 70
붓 72
영웅이 되고 싶은가 73
칼 74
자유 76
방황 78
나의 어미 아비는 죽었습니다 79
노근리 82
피겨스케이트 83
베이스 툰 84
세상 틀 85
종로 거리 87
종로 거리 88
눈송이 89
고인 비 90
병아리 92
자유 94
빈 의자 95
웃음 96
수렁 속에 빠진 나 97
어느 초콜릿 98
원시림 99
군고구마 100
라일락 101
정향나무(라일락) 102
창작의 고향은 없다 103
사랑하면은 춤을 추워요 104
초록마차 105
단추 구멍 106
어느 정원 107
솔길 108
민들레 109
예술 향 110
한밤의 도심 111
꽃가게 112
세상을 향해 뜰 수 없는 눈 113
꽃이 좋은 이유 114
꽃 115
닭 요리 116
꽃 한 송이 117
닫힌 창틀 118
사랑이 바로 그런 것 119
당신은 나를 모르십니까 120
모자 121
화필 122
눈물 123
당신의 향기 124
그대와 나 125
평범 128
아직은 순전한 뜰 129
돌아온 망부석 130
인생 131
골목길 132
평범이 그리웠다네 134
달 136
솔잎에 머문 송충이 137
강가에서 138
강가에서 139
동화 속의 너는 죽었다 141
천계 천 142
인면어 146
등대 148
농촌과 도시 149
인내 150
양반가 151
젊음이 끝나는 길 152
지갑 154
벗은 떠나고 155
강 156
마지막 불 157
아침 해변 158
섬 159
어느 요정의 나라 160
해종 161
썩어 빠진 젖먹이 162
곰보지 163
여름이 저무는 밤 164
해바리기 165
추억 166
운명 167
장난감 인형이 된 나 169
내 마음의 얼굴 170
반지 171
함께 172
지난 세월 173
성장 174
예쁜 소녀 175
나의 삶을 향하여 176
나는 그 여자 곁에 있을 때 177
살아 있는 사람이 아닌가 177
삶이 고통이라면 179
피안의 생명 180

도서 정보

푸르름 많은 잎사귀 사이에서 걱정 근심없이 뛰어노는 다람쥐들의 모습처럼 맑은 삶 되었으면 합니다.
어지럽고 힘겨운 삶으로 이어진 삶에게 아픔들은 서리태 자루에 넣어 삭히고 새로운 삶으로 태어나 두부한모처럼 사르라 바라는 마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