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잠깐! 비회원구입을 원하시나요?!
  • 부크크의 회원가입은 다른 곳의 비회원 구매보다 간단합니다.

회원가입

허난설헌

2개

|

후기 0

  • 배송일 : 영업일 기준 2-8일 내로 배송됩니다.
  • 환불규정 : 주문 후 인쇄되므로 배송이 준비된 후에는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분야시·에세이 > 에세이
작가김예진
출판형태종이책
페이지수 181 Pages
인쇄컬러표지-컬러, 내지-흑백
판형 A5
출판사수선재북스
ISBN9791186725306
출판일2019.09.30
총 상품 금액 17,500

저자 소개

저자 김예진은 서울대학교 국제대학원을 졸업하고, 국제협력 전문공무원으로 경력을 쌓아 가던 중 2010년 귀촌. 현재 고흥의 생태공동체 마을에 살고 있습니다. 2005년부터 명상을 해 오고 있으며 선인들의 삶을 주제로 글을 쓰고 있습니다. 이번 책은 고통을 겪어 넘기고 이를 예술로 승화시킨 난설헌의 삶을 배우고자 펴냈습니다. 그간 쓴 책으로는 『작은 신들의 인공별 보고서』, 『마을이 돌아왔다』, 『정조, 월야문답』, 『세계 최초 군주 혁명가, 정조 이산』, 『식당 하나로 혼저옵서예』 등이 있습니다.
블로그 주소 http://blog.naver.com/vadah04

번역자 소개 (번역서인 경우 입력해주세요.)

목차

프롤로그

1. 선계에서 만난 허난설헌
□ 허난설헌 생가터를 방문하다
□ 선계로 초대받다

2. 선인, 허난설헌과의 대화 : 대문호를 배출시킨 허씨 가문의 천재교육
□ 허난설헌, 어린 시절을 말하다
○ 시를 쓴 것은 세 살 때부터
○ 남달랐던 허난설헌의 가족들
□ 허난설헌, 허씨 가문의 천재교육을 말하다
○ 문학적 감수성을 키워 준 천혜의 자연환경
○ 진보적인 가족, 진보적인 생각을 낳다
○ 국제적인 집안 분위기
○ 역사 공부를 통해 정체성을 심어 주다
○ 차별이 아닌 차이, 다양성을 인정하다

3. 선인, 허난설헌과의 대화 : 조선 최초 한류스타는 어떻게 탄생하였나?
□ 고통을 승화시켜 시선(詩仙)이 되다
○ 그녀의 남편, 김성립
○ 그녀의 시집생활 : 나는 평범한 며느리였다
○ 시인 허난설헌, 그녀가 조선에 태어난 까닭은?
○ 글을 쓸 수 있었던 원동력
○ 문학사의 새로운 분야를 개척하다
○ 仙인, 허난설헌
○ 여성의 결혼과 출산
○ 허난설헌의 죽음 미스터리
○ 문학이 나아가야 할 방향
□ 대화를 마치며 : 선계에서 나오다

4. 조선 최초 한류스타가 된 허난설헌
□ 조선 최초 한류스타가 된 허난설헌
□ 허난설헌의 인기, 어느 정도였을까?
□ 허난설헌, ‘폐인’ 현상을 낳다
□ 16세기를 다녀갔던 보석 같은 세 여성 : 신사임당, 황진이, 허난설헌

에필로그
仙인, 허난설헌

도서 정보

조선 최초의 한류스타, 허난설헌
그 뒤에는 허씨 가문의 천재교육이 있었다.

한류는 수백 년 전 이미 시작되었다?
조선 중기, 여성이 억압받던 시절, 여성으로는 유일하게 한·중·일을 아우르는 베스트셀러 작가로 유명했고, 사후에도 수백 년 동안 중국 문인들 사이에 이름이 오르내릴 만큼 인기 있었던 스타는 누구일까? 바로 허난설헌이다.
현대인에게는 일반적으로 한 많은 삶을 살다가 27세에 요절한 여성 시인으로 알려진 그녀는 조선시대의 신사임당, 황진이와 더불어 유명한 인물이지만 화제성에 비하면 그 철학이나 업적은 지금껏 잘 드러나 있지 않았다.
작가는 허난설헌의 유선시(선계의 풍광을 노래한 시)에서 영감을 얻어 시인와의 영적인 교감을 시도하였고, 이를 통해 그녀의 숨겨진 면모를 조명했다. 명상을 통한 교감에 따르면 허난설헌은 선계에서 사명을 가지고 내려온 분이었으며, 16세기 조선 문화의 형성 시기에 여성 문학의 큰 줄기를 세우는 역할을 수행했다고 한다.
또한 허봉, 허난설헌, 허균 3남매는 모두 당시 중국에까지 이름을 떨쳤던 천재들로 유명한데, 이는 자유로운 소통과 토론, 역사 공부를 통해 국제적인 감각을 길러 주는 허씨 집안의 엘리트 교육이 이룬 성과였다.

저자는 『세계 최초 군주 혁명가, 정조 이산』을 통해 역사 속에 숨겨진 정조 선인의 업적과 죽음의 비밀을 다룬 바 있으며, 이 책에서는 허난설헌의 시를 통한 그녀의 고매한 정신세계와 삶의 품격, 가족사 등을 흥미 있게 다루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