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잠깐! 비회원구입을 원하시나요?!
  • 부크크의 회원가입은 다른 곳의 비회원 구매보다 간단합니다.

회원가입

영화 음악을 만들어 내는 팝 아티스트 2권

0개

|

후기 0

  • 배송일 : 영업일 기준 2-8일 내로 배송됩니다.
  • 환불규정 : 주문 후 인쇄되므로 배송이 준비된 후에는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분야인문사회 > 예술/문화/기타
작가국내 1호 영화 칼럼니스트 이경기
출판형태종이책
페이지수 808 Pages
인쇄컬러표지-컬러, 내지-흑백
판형 A5
출판사부크크
ISBN979-11-272-9033-7
출판일2019.12.13
총 상품 금액 37,200

저자 소개




이경기 (李耿基)


서울 중구 태생.

한국외국어대학교 스페인어과,
경희대 언론정보대학원 대중예술학 석사.

1985년 영화 전문지 기자로 입사해 시사 주간지, 일간지, KBS-2FM ‘영화 음악실’ 구성 작가 겸 캐스트 진행을 맡았다.

각종 월ㆍ주간지에서는 영화, 음악, 방송, 뮤지컬, 출판, 연극 등을 일간지에서는 정치, 경제, 체육부, 문화부를 담당했다.


1988년부터는 국내 1호 영화 칼럼니스트로 활동하면서 전방위 글쓰기에 전념하고 있다.

조선 시대 유학자 다산 정약용 선생에 버금가는 저술물 600권이 작가로서의 목표.

현재 휴간중인 한국 유일의 인터넷 영화 음악 신문 Dailyost 재창간 작업을 진행 중이며 2008년부터 한국일보 고정 칼럼니스트로 ‘삐따기의 영화 읽기’를 11년째 장기 연재중이다.


주요 저술물

『아카데미 영화제 65년사』(세광음악출판), 『시네마 클래식』(황금가지), 『영화 음악 - 사운드트랙 총서 10』(문예마당), 『삐따기의 영화 완전 재밌게 보기』(청어), 『세계영화대백과사전』(한국언론인협회), 『21세기, 세계지식 백과사전』(한국신문방송인클럽), 『종교, 할리우드에게 길을 묻다 (매일종교 신문사) 등 영화 및 영화 음악 전문서, 종합사전 총서와 『혈액형 인간학』, 『달라이 라마』, 『중국 재벌 리카싱』(김&정), 『종교, 할리우드에게 길을 묻다』(매일종교신문 출판국) 등 에세이, 인물 평전 등 누적 69권 출간으로 국내 최다 영화 전문서 및 에세이 출간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제반 문의: LNEWS4@chol.com




번역자 소개 (번역서인 경우 입력해주세요.)

목차




차 례

107. 셀린 디옹(Celine Dion) ········································································ 22
2000년대 들어 가장 많은 영화 주제곡 취입한 영어, 불어 능통 가수

108. 수잔 베가(Suzanne Vega) ··································································· 29
〈키아누 Keanu〉(2016) 중 ‘Tom’s Diner’ 통해 레오나드 코헨 여성 버전을 추구하고
있는 음유 여가수

109. 쉐어(Cher) ···························································································· 34
〈문스트럭 Moonstruck〉(1987)으로 당당히 아카데미 주연상 따낸 여 가수

110. 슈퍼트램프(Supertramp) ······································································ 44
스포츠 극 〈아이, 토냐 I, Tonya〉(2017), 주변 사람들로부터 벗어나고 싶다는 심정을
‘Goodbye Stranger’가 드러내

111. 스눕 도기(Snoop Dogg) ········································································ 48
〈소울 트레인 Soul Plane〉(2004) 중 ‘Soul Plane’ 등 도발적(挑發的) 영화 주제곡 단
골로 취입

112. 스모키 로빈슨(Smokey Robinson) ······················································ 55
〈레이싱 스트라이프 Racing Stripes〉(2005) 삽입곡 ‘My Girl’, 세련된 도시 풍 소울
리듬 만끽 시켜

113. 스코트 조플린(Scott Joplin) ································································· 61
도박 영화 〈스팅 The Sting〉(1973) 덕분에 재조명 받은 래그타임 창시자

114. 스크리밍 제이 호킨스(Screamin Jay Hawkins) ··································· 66
로맨스 영화 중 열정적 사랑 고백 장면의 단골 배경 곡 ‘I Put a Spell on You’


115. 스티븐 타일러(Steven Tyler) ································································ 70
〈아마겟돈 Armageddon〉(1998), ‘What Kind of Love Are You On’ 통해 허공에다
내지르는 독특한 창법 발산

116. 스티비 원더(Stevie Wonder) ································································ 77
〈우먼 인 레드 Woman in Red〉(1984) 주제곡 ‘I Just Called To Say I Love You’ 통해
리듬 앤 블루스 & 팝의 조화 시도

117. 스팀(Steam) ·························································································· 91
메이저 리그 찬가 ‘Na Na Hey Hey Kiss Him Goodbye’, 〈레이징 헬렌 Raising Helen〉
(2004) 중 남녀 간의 장벽 허물어트리는 전주곡으로 울려 퍼져

118. 시너드 오코너(Sinead O’Connor) ························································ 96
‘(You Made Me the) Thief of Your Heart’, 실화 극 〈아버지의 이름으로 In the Name
of the Father〉(1993) 인권 유린 실상 고발 노래로 선곡

119. 시 콜맨(Cy Coleman) ············································································ 104
뮤지컬 〈스위트 채러티 Sweet Charity〉(1969) 등으로 영화음악계와 인연

120. 시크릿 가든(Secret Garden) ································································ 109
이정재 주연의 〈선물〉(2001)에서 ‘‘Last Present’로 뉴 에이지 진수 선사

121. 신디 로퍼(Cyndi Lauper) ······································································ 113
〈댄싱 히어로 Strictly Ballroom〉(1992) 사랑의 멜로디로 쓰인 ‘Time After Time’

122. 아레사 프랭클린(Aretha Franklin) ······················································· 119
‘Respect’, 영화 단골 주제곡으로 명성 이어가

123. 아론 네빌(Aaron Neville) ····································································· 128
〈얼라이브 Alive〉(1993) 라스트 테마곡 ‘Ave Maria’에서 천상의 목소리 과시

124. 아바(ABBA) ·························································································· 133
〈맘마 미아! Mamma Mia!〉(2008), 딸을 시집보내는 편모(偏母)가 느끼는 기쁨과
서운함이 복합된 심정을 묘사한 ‘Slipping Through My Fingers’


125. 아이스 큐브(Ice Cube) ········································································· 144
거친 외모에서 풍겨 나오는 반항적 랩

126. 아이작 헤이즈(Isaac Hayes) ································································ 151
흑인 형사 물 〈샤프트 Shaft〉(1971) 테마 음악으로 밀리언 달러 작곡가로 급부상

127. 알란 멘켄(Alan Menken) ····································································· 162
〈인어 공주 The Little Mermaid〉(1989) 〈미녀와 야수 Beauty and the Beast〉(1991)
등으로 명성 구축한 디즈니 전속 영화음악 작곡가

128. 애니 레녹스(Annie Lennox) ································································· 167
〈네트 The Net〉(1995) 라스트 엔딩 곡 ‘A Whiter Shade of Pale’로 일렉트릭 댄스 팝
진가 선사

129. 앤디 윌리암스(Andy Williams) ···························································· 174
‘Moon River’ ‘Born Free’ 등 히트 영화 주제 선율에 가사 붙여 취입해 명성 얻어

130. 어스 윈드 앤 파이어(Earth, Wind & Fire) ·········································· 180
‘Fantasy’ ‘September’, 영화음악으로 장수 인기몰이

131. 에드워드 엘가(Edward Elgar) ······························································· 187
웅장한 고전음악 선율, 영상의 풍성함 배가 시켜

132. 에디트 피아프(Edith Piaf) ··································································· 193
‘La Vie en Rose’ ‘Non, Je Ne Regrette Rien’, 샹송을 세계인의 애창곡으로 격상 시킨
수훈자

133. 에릭 클랩튼(Eric Clapton) ··································································· 198
〈러쉬 Rush〉(1991) 주제곡 ‘Tears in Heaven’에서 과시한 슬로우 핸드 기타 독주

134. 에미넴(Eminem) ··················································································· 208
〈8 마일 8 Mile〉(2002)로 가수 겸 영화배우 겸업 선언

135. 에바 캐시디(Eva Cassidy) ···································································· 215
‘At Last’ ‘Songbird’ ‘Kathy’s Song’ 등 가슴 졸이는 노래, 멜로극 단골 삽입곡으로 각광


136. 에벌리 브라더스(The Everly Brothers) ··············································· 220
‘All I Have To Do Is Dream’에서 천상의 화음 과시

137. 에이미 만(Aimee Mann) ······································································ 226
〈매그놀리아 Magnolia〉(1999), ‘One’ ‘Wise Up’ 등 테마곡 불러 주어 주목 받아

138. 에이브릴 라빈(Avril Lavigne) ······························································ 231
‘Complicated’ ‘Sk8er Boi’ ‘Smile’ 등, 영화 주제곡으로 단골 원용(援用)

139. 엔야(Enya) ···························································································· 237
‘May It Be’, 〈반지의 제왕 The Lord of the Rings〉(2001) 환상적 분위기 고조 시켜

140. 엘머 번스타인(Elmer Bernstein) ························································· 243
박력 있는 〈황야의 7인 The Magnificent Seven〉(1960) 테마 음악 만들어

141. 엘비스 코스텔로(Elvis Costello) ··························································· 251
줄리아 로버츠 히트작 〈노팅 힐 Notting Hill〉(1999)의 엔딩 테마 곡 ‘She’

142. 엘비스 프레슬리(Elvis Presley) ··························································· 261
영화음악으로 부활하고 있는 록큰롤 황제

143. 엘튼 존(Elton John) ············································································· 282
전기 음악 영화 〈로켓맨 The Rocket Man〉(2019)으로 재조명 받은 싱어 송 라이터,
영화 음악 작곡가 겸 피아니스트

144. 올리비아 뉴튼 존(Olivia Newton-John) ············································· 292
〈그리스 Grease〉(1978) ‘Summer Nights’ ‘You’re the One That I Want’ 등 육감적이
고 센티멘탈 가락 열창

145. 요 요 마(Yo-Yo Ma) ············································································· 299
할리우드 액션, 모험, 멜로극 품위를 증폭 시켜 주는 첼로 연주계의 대가

146. 우-탕 클랜(Wu-Tang Clan) ································································· 305
〈킬 빌 2 Kill Bill: Vol. 2〉(2004) 중 ‘Black Mamba’로 힙합 진수 선사

147. 우술라 1000(Ursula 1000) ·································································· 309
‘Kinda Kinky’, 전도연의 〈스캔들〉(2003) 예고편 음악으로 존재 과시

148. 워(War) ································································································· 312
〈행복한 살인 The Happytime Murders〉(2018) 주제곡 ‘Low Rider’ 통해 펑키 사운드
전파

149. 월터 머피(Walter Murphy) ·································································· 320
베토벤 ‘5번 교향곡’을 디스코 버전 ‘A Fifth of Beethoven’ 편곡 시켜 폭발적 호응

150. 웨더 걸스(The Weather Girls) ····························································· 324
〈브릿지 존스의 일기 Bridget Jones’s Diary〉(2001) 중 ‘It’s Raining Men’으로 재조명
받아

151. 윌 스미스(Will Smith) ··········································································· 328
〈맨 인 블랙 Men in Black〉(1997) 동명 주제곡 불러, 히트 메이커 등극

152. 이기 팝(Iggy Pop) ················································································ 334
‘Dirt’, 미술 경매 시장 뒷면을 극화한 〈벨벳 버즈소 Velvet Buzzsaw〉(2019)의 풍자
선율로 삽입

153. 잉크 스포트(The Ink Spots) ································································· 345
공포 스릴러 〈데리리움 Delirium〉(2018)과는 어울리지 않는 푸근한 남성 흑인 중창단
화음 ‘Prisoner of Love’

154. 저니(Journey) ······················································································ 349
‘Don’t Stop Believin’, 〈위크 오브 The Week Of〉(2018) 중 흑, 백 가문의 갈등 노출
멜로디로 쓰여

155. 제니퍼 로페즈(Jennifer Lopez) ··························································· 355
은막과 팝계를 석권하고 있는 테하노(Tejano) 창법 가수

156. 제리 골드스미스(Jerry Goldsmith) ····················································· 366
인간의 자유 의지 드러낸 〈빠삐용 Papillon〉(1973) 주제 음악으로 유명세 얻은 OST
전문 작곡가

157. 제베타 스틸(Jevetta Steele) ································································ 371
〈바그다드 카페 Out of Rosenheim〉(1987) 주제곡 ‘Calling You’에서 들여온 청아하
고 고독한 목소리 주인공

158. 제인 버킨(Jane Birkin) ········································································· 374
〈풀 몬티 The Full Monty〉(1997) 중 ‘Je t’aime moi non plus’, 남성 무희(舞姬) 면접
장면에서 흘러나오던 고혹적 보컬의 히로인

159. 제임스 브라운(James Brown) ······························································ 379
걸출한 연기 실력을 겸비한 소울 음악 대부

160. 조 카커(Joe Cocker) ············································································ 390
〈칼리토 Carlito’s Way〉(1993), 애절한 피날레 곡 ‘You Are So Beautiful’

161. 조르지오 모로더(Giorgio Moroder) ····················································· 396
〈미드나잇 익스프레스 Midnight Express〉(1978)에서 신세사이저 배경 음악 최초 도입

162. 조안 제트(Joan Jett) ············································································ 404
박력 있는 록큰롤 ‘I Love Rock n Roll’로 유명세 얻어

163. 조지 거쉰(George Gershwin) ······························································ 412
‘Rhapsody in Blue’ ‘Porgy and Bess’ ‘Summertime’, 21세기 영화음악으로 각광 받
고 있는 스탠다드 팝 창시자

164. 존 덴버(John Denver) ·········································································· 420
‘Annie’s Song’, 봉준호 〈옥자〉(2016) 중 10대 소녀가 괴물에게 느끼는 애정 찬가로
흘러나와

165. 존 레논(John Lennon) ········································································· 427
동족 학살을 자행하는 공산주의자들의 만행을 고발하고 있는 〈킬링 필드 Killing Field
s〉(1984)의 ‘Imagine’

166. 존 바에즈(Joan Baez) ·········································································· 448
〈롤링 썬더 레뷔 Rolling Thunder Revue: A Bob Dylan Story by Martin Scorsese〉
(2019) 중 ‘The Water is Wide’ 등을 불러준 1960년대 저항 가수

167. 줄리 크루즈(Julee Cruise) ··································································· 456
미스테리 스릴러 〈트윈 픽스 Twin Peaks〉(1990-1992) 중 ‘Falling’ ‘The Nightingale’
을 들려준 고혹적인 미성(美聲)의 주인공

168. 지미 두란테(Jimmy Durante) ······························································ 459
‘I’ll Be Seeing You‘, 〈노트북 The Notebook〉(2004) 애절한 사연 각인 시켜

169. 지미 클리프(Jimmy Cliff) ····································································· 466
열대 국가 출신이 동계 올림픽에 출전한다는 〈쿨러닝 Cool Runnings〉(1993)의 기발
함 되새겨준 ‘I Can See Clearly Now’

170. 지미 헨드릭스(Jimi Hendrix) ······························································· 473
요절(夭折)한 천재 일렉트릭 기타 연주자

171. 찰리 리치(Charlie Rich) ········································································ 483
‘I Feel Love’, 복슬 강아지의 결초보은 행동을 부추겨 준 〈벤지 Benji〉(1974, 2018)와
필수불가결한 주제곡

172. 처비 체커(Chubby Checker) ······························································· 491
‘Let’s Twist again’, 〈태양은 없다〉(1998)에서 회색빛 시절을 겪는 20대 청춘들의
격려곡으로 사용돼 국내 팝 애호가들 환대 받아

173. 척 맨지온(Chuck Mangione) ······························································· 496
산체스 아이들의 고단한 현실을 위로해 주고 있는 ‘The Children of Sanchez’(1978)
통해 푸르겔 혼(flugelhorn) 악기 위력 전파

174. 카를로스 가르델(Carlos Gardel) ·························································· 501
〈여인의 향기 Scent of a Woman〉(1992) 춤 장면 배경 곡 ‘Por Una Cabeza’ 등으로
탱고 음악 부흥을 주도한 뮤지션

175. 카일리 미노그(Kylie Minogue) ···························································· 506
1970년대 호주 해변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스윙잉 사파리 Swinging Safari〉(2018)에
서‘Chirpy Chirpy Cheep Cheep’를 들려주고 있는 호주 국가 대표 급 여가수 겸 연기자

176. 칼라 보노프(Karla Bonoff) ··································································· 513
첨단 엘리베이터의 오작동이 불러일으키는 공포스런 상황 〈다운 Down〉(2001)에서
무고한 희생자들의 애도 곡으로 흐르는 ‘Goodbye My Friend’

177. 칼리 사이먼(Carly Simon) ···································································· 517
〈파라이소 페르디도 Paraíso Perdido〉(2018)에서 가족 화합 곡으로 흘러나오는
‘You’re So Vain’

178. 케니 로긴스(Kenny Loggins) ······························································· 524
〈풋루즈 Footloose〉(1984) 타이틀 곡 ‘Footloose’로 1980년대 최고 전성기 누린 싱어
송 라이터 겸 기타리스트

179. 케니 로저스(Kenny Rogers) ································································ 529
범죄자 응징 극 〈카워드 오브 더 카운티 Coward of the County〉(1981) 동명 주제곡과
연기자로 주가 높인 컨트리 송 대가

180. 코어스(The Corrs) ················································································ 535
〈주홍 글씨〉(2004), 이은주가 극중 재즈 클럽에서 열창하던 ‘Only When I Sleep’으로
유명세를 얻은 아일랜드 셀틱 팝 전도사

181. 코트니 러브(Courtney Love) ································································ 539
영화배우 겸 1990년대 얼터너티브, 펑크 및 그런지 록을 주도한 싱어 송 라이터

182. 콜드플레이(Coldplay) ·········································································· 546
마약 남용의 문제점을 제시한 〈우리 삶의 시대 Time of Our Lives〉(2019)에서
‘Adventure of a Lifetime’을 불러주고 있는 브릿 팝 선두 주자

183. 쿨리오(Coolio) ······················································································ 552
〈위험한 아이들 Dangerous Minds〉(1995) 주제곡 ‘Gangsta’s Paradise’, 갱스터 랩
사운드 도래 선언

184. 퀸 라티파(Queen Latifah) ··································································· 559
외모 콤플렉스 털어 내고 래퍼, 싱어 송 라이터, 영화배우, 프로듀서 등 다방면에서 일가
이뤄내

185. 퀸시 존스(Quincy Jones) ····································································· 566
MIT 공대 출신 사이버 보안 전문가 〈샤프트 Shaft〉(2019), 활약상 부각 시켜 준 ‘The
Secret Garden (Sweet Seduction Suite)’

186. 크리스티나 아길레라(Christina Aguilera) ··········································· 575
가난한 시인과 미모의 매춘부 러브 스토리 〈물랑 루즈 Moulin Rouge!〉(2001), ‘Lady
Marmalade’를 리메이크 히트 시켜

187. 탐 웨이츠(Tom Waits) ·········································································· 581
전쟁 코미디 〈조조 래빗 Jojo Rabbit〉(2019)의 풍자성을 드러내 준 ‘I Don’t Want to
Grow Up’

188. 탐 존스(Tom Jones) ············································································· 590
런던 보석털이 범이 자행하는 발칙한 범죄 극 〈도둑의 왕 King of Thieves〉(2018) 삽입
된 ‘Watcha Gonna Do’

189. 태미 와이어넷(Tammy Wynette) ························································ 596
‘Stand By Your Man’, 남녀 사이의 돈독한 애정 묘사하는 영화 배경 설정 곡으로 단골
차용

190. 템테이션스(The Temptations) ····························································· 602
〈엽기적인 그녀〉(2001) 중 거친 성격의 여주인공 성격 부각 시킨 ‘My Girl’

191. 토니 베넷(Tony Bennett) ······································································ 611
팝 명곡 ‘I Left My Heart in San Francisco’ ‘The Very Thought of You’ ‘Because of
You’ ‘Young at Heart’, 영화 주제곡으로 더욱 각광

192. 토니 올란도(Tony Orlando) ································································· 619
〈워킹 톨 Walking Tall〉(2004) 중 특수 부대원의 귀향 장면에서 향수 심과 러브 스토리
떠올려 주는 ‘Tie a Yellow Ribbon Round the Ole Oak Tree’ 흘러

193. 토큰스(The Tokens) ············································································· 627
〈라이온 킹 The Lion King〉(1994), 삼촌에게 왕권을 찬탈 당한 어린 사자 왕을 격려하
는 멜로디 ‘The Lion Sleeps Tonight’

194. 티나 터너(Tina Turner) ········································································ 631
자전 영화 〈어제 오늘 그리고 내일 What’s Love Got to Do with It〉(1993), 폭력 남편에
대한 소회(所懷) 담은 ‘I Don’t Wanna Fight’ 열창

195. 티토 푸엔테(Tito Puente) ···································································· 637
라틴 음악의 진수 ‘Oye Como Va’ ‘Dance Mania’ ‘Oye mi guaguanco’ ‘Caonao’

196. 팀 라이스(Tim Rice) ············································································· 643
〈지저스 크라이스트 슈퍼스타 Jesus Christ Superstar〉 〈에비타 Evita〉 〈체스 Chess〉
등을 통해 주옥같은 노랫말 만들어낸 뮤지컬 전문 작사가

197. 패트릭 도일(Patrick Doyle) ································································· 652
〈헨리 5세 Henry V〉 〈헛소동 Much Ado About Nothing〉 〈프랑켄슈타인
Frankenstein〉 〈햄릿 Hamlet〉 등 셰익스피어 원작 영화 및 공포 극 배경 음악 작곡으
로 주목 받아

198. 팻 메쓰니(Pat Metheny) ······································································ 657
〈펠콘 앤 더 스노우맨 The Falcon and the Snowman〉(1985), 간첩죄로 수감 생활을
하게 된 대학생 처지 위로해 주는 ‘Chris’

199. 퍼시 슬레지(Percy Sledge) ·································································· 662
〈분노의 질주: 홉스 & 쇼 Fast & Furious Presents: Hobbs & Shaw〉(2019)의 ‘You’re
Pouring Water On A Drowning Man’ 등 액션, 멜로 배경 곡으로 각광 받고 있는 R
& B 뮤지션

200. 퍼프 대디(Puff Daddy) ······································································· 668
요절한 음악 동료 추모 곡 ‘I’ll Be Missing You’, 〈러시 아워 2 Rush Hour 2〉(2001)
삽입곡으로 채택돼 힙합 진가 과시

201. 펄스 페이스(Percy Faith) ····································································· 677
혼기 놓친 노총각, 노처녀의 운명적 러브 스토리 〈롤로 Lolo〉(2015), 사랑의 테마로
흐르는 여름 해변 음악의 대명사 ‘Theme from A Summer Place’

202. 페기 리(Peggy Lee) ············································································ 683
음악 코미디 〈스윙 Swing〉(2014) 중 ‘It’s a Good Day, 로맨틱 코미디 〈러브, 로시
Love, Rosie〉(2014) 중 ‘I’m Confessin (That I Love You)’ 통해 그윽한 정통 팝 전파

203. 페리 코모(Perry Como) ······································································· 689
〈리틀 이태리 Little Italy〉(2018), 미스터 M이 불러주는 앙숙 집안 주위에 흐르는 역설
적 감성 멜로디 ‘Papa Loves Mambo’

204. 펫 샵 보이즈(Pet Shop Boys) ····························································· 696
20세기 최대 거물 갱스터 존 고티와 그의 아들 사연을 묘사한 존 트라볼타 주연의 〈고티
Gotti〉(2018), 배경 곡으로 선곡된 ‘West End Girls’

205. 포인터 시스터즈(The Pointer Sisters) ················································ 704
〈러브 액츄얼리 Love Actually〉(2003), 영국 수상(휴 그랜트)의 자존심 부각 시켜 준
흥겨운 리듬의 ‘Jump’

206. 폴 맥카트니(Paul McCartney) ···························································· 708
비틀즈 음악 업적을 조망해 준 〈예스터데이 Yesterday〉(2019), ‘Yesterday’ ‘Eleanor
Rigby’ ‘Let It Be’ 등 주요 히트 곡 사운드트랙에 수록

207. 프란시스코 타레가(Francisco Tarrega) ·············································· 724
플레이보이를 향한 전직 여자 친구들의 응징 극 〈존 터커를 죽여라 John Tucker Must
Die〉(2006), 스페인 스타일 기타 명곡 ‘Recuerdos de la Alhambra’ 배경음악으로 채택

208. 프랑크 푸르셀(Franck Pourcel) ·························································· 728
1970년대 최고 인기 누린 프렌치 풍 이지 리스닝 선두 주자

209. 프랭크 시나트라(Frank Sinatra) ························································· 733
단편 〈세트 The Set〉(2018), 〈에디피시오 마스터 Edifício Master〉(2002), 〈어나더
미드나잇 런 Another Midnight Run〉(1994) 등 불멸의 히트곡 ‘My Way’ 사운드트랙
으로 활용

210. 프랭키 밸리(Frankie Valli) ··································································· 750
1950년대 재기발랄한 고등학생들의 춤과 열정을 묘사한 〈그리스 Grease〉(1978)의
동명 타이틀 곡 열창해 준 카랑카랑한 보컬 주인공

211. 프랭키 아발론(Frankie Avalon) ···························································· 758
‘Venus’, 1959년 빌보드 1위, 1976년 디스코 버전으로 편곡돼 다시 한번 팝 차트 정상
권 차지


212. 홀리스(The Hollies) ·············································································· 764
〈록스베리 나이트 A Night at the Roxbury〉(1998) 중 괴짜 형제의 갈등과 형제애를
확인 시켜 주고 있는 배경 곡 ‘He Ain’t Heavy He’s My Brother’


참고 자료(Reference Books) ········································································· 772

영화 음악, 수록 아티스트 총 리스트 ······························································ 776

도서 정보

머리말


“세상이 한치 앞을 내다볼 수 없는 칡 흑 같은 어둠 속에 빠진다 해도 저
멀리서 서서히 들려오는 음악 소리가 있다면 나는 이 세상을 살아갈 수 있
는 용기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
- 영국 작가 올덕스 허슬리(Aldous Huxley)


“거리를 밝히는 가로등 조명 아래 4명의 패기만만한 젊은이들이 서 있었
다. 우리는 그때 우리만의 음악을 만들어 낼 수 있는 용기를 얻을 수 있었
다. 우리만의 음악 말이다.”
- 1960년대 팝계를 주도했던 가수 프랭키 밸리(Frankie Valli)


“록 그룹 ‘The Band’의 고별 공연 실황을 화면에 담은 음악 다큐 <라스트
왈츠 The Last Waltz>(1978), 음악의 뿌리 블루스 장르의 발달사를 다룬
음악 시리즈 다큐 <더 블루스 The Blues>(2003), 거칠고 무댓보인 성격의
믹 재거가 음악에서 만큼은 최고를 발산하고 있는 그룹 롤링 스톤의 뉴욕
비콘 극장에서의 콘서트를 담은 <샤인 어 라이트 Shine a Light>(2008),
비틀즈 멤버 중 가장 사색적이고 자신을 드러내길 주저했던 조지 해리슨
의 음악 인생을 다룬 <조지 해리슨: 물질의 세계에서 살아가기 George
Harrison: Living in the Material World> (2011) 등 꾸준한 음악 영화를
통해 나는 대중예술 장르의 총아 영화 발전에 결정적 기여를 한 요소는 단
연 음악과 그 대상을 창작해 낸 팝 아티스트라고 본다.”
- 감독 마틴 스콜세즈



“대부분의 영화감독들이 가장 예민하게 반응하는 것은 영화 음악이 돌
출되어 자신들의 영상 메시지가 분산되는 것이다. 일선 감독들은 음악과
그것을 만들어 내는 아티스트들의 존재는 영화 화면의 종속적이고 보조적
인 기능에 머물러야 한다는 고정 관념을 갖고 있다. 하지만 <황야의 무법
자>의 거친 서부 사나이들의 행적을 묘사한 ‘방랑의 휘파람’이나 18세기
가톨릭 신부들의 선교를 위한 희생을 다룬 <미션>에서의 ‘가브리엘 오보
에’, 어린 영화광이 감독으로 성장하는 일화를 다룬 <시네마 천국>의 ‘사
랑의 테마’는 내가 아티스트로서 만들어 낸 음악이 영화 흥행에 절대적인
공헌을 했다는 것을 영화감독들도 인정하고 있다. 이 때문에 지금도 감독
들이 내세우는 영상 메시지가 앞서야 하느냐 아니면 배경 음악을 만들어
내는 아티스트들의 역할을 축소시켜야 하는가를 놓고 묘한 신경전이 펼쳐
지고 있다.”
- 이태리 출신 영화 음악 작곡가 엔니오 모리코네


“1963년 겨울 어느 날 체험했던 황홀한 추억을 노래한 ‘December 1963
(Oh What a Night)’, 모성애 가득한 어머니의 태도를 묘사한 ‘My Mother’s
Eyes’, 사랑에 빠진 연인들의 감정을 다룬 ‘You’re The Apple of My Eye’
등. 1960년대 록큰롤 장르를 뒤흔들었던 남성 중창단 포 시즌스(The Four
Seasons)의 음악과 인생 애환을 담은 <저지 보이즈 Jersey Boys>(2014)는
팝 아티스트들의 존재감이 영상 세계의 풍부함을 만개(滿開)시켜 주는 존
재라는 것을 새삼 깨닫게 해준 작품이라고 자평한다.”
- 음악 다큐 영화 <저지 보이즈> 감독 클린트 이스트우드


배우의 최고봉을 ‘스타 Star’라고 한다면 가수로서의 극찬의 수식어는 ‘아티
스트 Artist’라고 할 수 있다.


물론 이 명칭에는 그림이나 예술 분야의 장인(匠人)을 지칭하는 포괄적 의미
도 들어 있다.

기기묘묘한 영상의 세계를 장식해 주는 요소 중의 하나가 ‘음악’.

그 음악의 향연으로 인도하는 주역이 바로 ‘가수’라고 할 수 있다.

그들이 들려주는 감미로운 사랑의 밀어(密語)에서 부터 때로는 인생의 애환
(哀歡)을 적셔 주는 비탄에 섞인 멜로디는 뭇 청춘 남녀의 애간장을 태워 주기에
충분하다.

이러한 감정의 소용돌이로 몰아가는 데 앞장서고 있는 가수들.

여기에 배우 겸업 선언으로 주가를 높이고 있는 주인공들도 포함돼 있다.

그 중 영화 음악계가 시대를 초월해 관심과 애정을 보내고 있는 ‘아티스트’들
의 활약상을 주요 이력을 통해 살펴본 것이 이 책자의 집필 의도이다.

서두에 할리우드 영화인들의 코멘트 인용 사례를 통해서도 짐작할 수 있듯이
영화 음악의 풍부함을 형성시킨 1등 공신은 팝 아티스트들이다.

‘팝 아티스트’라는 명칭에는 영화 음악 전문 작곡가 혹은 미국 대중문화를 이
끌고 있는 일선 록 밴드 및 독자적인 활동을 하고 있는 개별 뮤지션 그리고 노랫
말을 만드는 작사가, 곡의 구성을 완성해 내는 작곡가들을 모두 아우르는 광의
(廣義)의 뜻을 내포하고 있다.

『록 뮤지션, 사운드트랙을 말하다 Rock Musicians Ruled The Soundtrack
World 영화 음악을 만들어 내는 팝 아티스트』는 록 음악과 영화계의 최
전성시기로 꼽히고 있는 1960년대부터 2019년 최근까지 흥행가를 강타했던
히트 영화 속에서 차용됐거나 배경 음악으로 흘러 나와 관객들을 매료시켰던
창작자들의 음악 이력을 살펴 본 이 분야 국내 최초이자 최대 분량을 담은 의미
있는 단행본이라고 자부한다.

영화 음악으로 단골 선택되고 있는 팝 아티스트 약 2,500여 명 중 국내 영화
관객과 음악 애호가들에게 가장 친숙한 210여 명을 선정해 그들의 음악 이력과
사운드트랙과 인연을 맺으면서 탄생시킨 흥미 있는 에피소드를 담아냈다.

팝 아티스트 중 엘비스 프레슬리와 영국 록 밴드 비틀즈 출현 이전에 가장 큰
인기를 얻었던 록커빌리 뮤지션 로이 오비슨의 경우 최전성기 시절 발표했던
‘Only the Lonely’ ‘Running Scared’ ‘Oh Pretty Woman’ ‘In Dreams’
‘Blue Bayou’ ‘You Got It’ 등이 멜로, 로맨스, 심리 스릴러극의 제목으로 원
용(援用) 되는 동시에 주제곡으로 활용돼 시기를 초월해 영화 음악계의 풍성함
을 제공해 주는 팝 아티스트로 주목 받고 있다.

이번 책자에서는 블루스 장르 달인 게리 무어를 비롯해 집시 음악을 대중화시
킨 고란 브레고비치, <금지된 장난> 주제곡으로 ‘로망스’가 사용돼 스페인 전통
기타 독주의 묘미를 전달해 준 나르시소 예페스, 신이 내린 보컬리스트로 찬사
를 받고 있는 네빌 브라더스, 신세대 재즈 뮤지션으로 주가를 높이고 있는 노라
존스, 20-21세기 팝 아이콘 마돈나와 마이클 잭슨, 영혼의 음악이라는 소울 장
르의 대사 니나 시몬, 리듬 앤 블루스 장르의 대중화를 이끌고 있는 다이아나
킹, 이은주 주연의 <주홍 글씨> 배경 음악으로 국내 영화 음악 팬들의 이목을
끌어낸 아일랜드 출신 오누이 그룹 더 코어스, 국내 영화 배경 음악으로 단골
선택되고 있는 경쾌한 재즈 명곡 ‘Take Five’의 데이브 브루벡, 베트남 출신
트란 안 홍 감독의 존재감을 확인시켜주는데 일조한 ‘Creep’의 라디오헤드, 탐
크루즈를 블록버스터 히어로로 만들어 주고 있는 <미션 임파서블>의 동명 주제
곡 창안자 랄로 쉬프린, 거친 리듬과 노랫말을 담은 힙합으로 반항적 젊은이들
의 거물로 대접 받고 있는 런 DMC, 요절 뮤지션 리치 발렌스, 셀레나, 마빈 게이
의 짧지만 굵은 음악 여정 그리고 세기의 섹시 히로인 마릴린 몬로가 남긴 주옥
같은 영화 음악 주제가 사연, 리듬 앤 블루스 태두(泰斗) 아레사 프랭클린과 그
후계자를 자처하고 있는 메리 제이 블라이지, 1950년대 무드음악의 가치를 전
파시킨 만토바니 오케스트라, 맷 데이몬 스타일의 007로 평가 받은 <본> 시리
즈의 박진감을 높여준 일렉트릭 뮤지션 모비, 심금을 울려주는 <쉘부르의 우
산> 주제 음악으로 프랑스 영화의 대중성을 확장시키는데 혁혁한 공적을 세운
영화 음악 전문 작곡가 미쉘 르그랑, 유대인 출신 최고의 뮤지션 바브라 스트라
이샌드, ‘인간의 목소리가 지상 최고의 악기’라는 것을 증명시켜준 ‘아카펠라’
장르의 1인자 바비 맥퍼린, 1924년 파리 올림픽을 배경으로 한 <불의 전차>에
서 심장 박동을 자극시켜 주는 신세사이저 배경 음악을 들려준 그리스 출신 반
젤리스, 팝 뮤지션 출신 1호 노벨 문학상 수상자 타이틀을 부여 받은 포크 음악
의 거두(巨頭) 밥 딜런 등 드넓은 평온에서 거두어들인 신선하고 맛있는 알곡
가득한 팝 아티스트들의 정보를 담아냈다.

이 책자에 수록된 아티스트 명단만 일독(一讀)해도 수십 편의 흥행 영화를 관
람한 듯한 풍성한 영화 음악 정보 잔치의 향기를 맛보실 수 있을 것이라고 자부
한다.

아울러 주요 아티스트들이 만들어 낸 흥미로운 음악 에피소드와 책자에 수록
된 모든 뮤지션들의 발표 곡 중 그동안 영화 배경 음악으로 차용된 작품 목록을
첨부시켜 자료적 가치도 높였다.

자칫 경직된 음악 이론서가 되는 것을 탈피하기 위해 쉽고 평이한 에세이로
원고를 구성했으며 수많은 관련 단행본과 인터넷 전문 사이트를 검색해서 정보
의 정확성을 기하려고 노력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몇 몇 연도 및 작품 해설에 대한 옥의 티가 발견된다면 전
적으로 필자의 정보 한계라고 너그럽게 이해해 주시길 바라며 날카로운 지적은


추가 보완 작업을 통해 수정, 보완해 나갈 것임을 이해해 주시길 바란다.

덧붙여 이번 책자에서 누락된 불멸의 팝 아티스트들의 영화 음악 교류 일화는
추후 작업을 통해 시리즈로 완성할 원대한 계획을 갖고 있다.

영화 음악 애호가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배려를 부탁드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