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잠깐! 비회원구입을 원하시나요?!
  • 부크크의 회원가입은 다른 곳의 비회원 구매보다 간단합니다.

회원가입

하랑

1개

|

후기 0

  • 환불규정 : 다운로드 후에는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분야시·에세이
작가
출판형태전자책
파일형태 PDF
파일크기0.66MB
출판사부크크
ISBN979-11-372-4761-1
출판일2021.06.10
총 상품 금액 2,000

저자 소개

04년생 빈
평소에도 글 쓰는 걸 좋아했던 저는 "하랑"을 시작으로 글을 계속해서 써 나가고 있습니다.
그러던 중 우울증, (+ 조울증), 공황장애로 자퇴 후 위로하는 글을 쓰고 싶단 생각에 종이책으로 냈던 이 책을 다시 전자책으로도 내 보고 싶단 생각이 들었습니다.
제가 가진 조금의 힘든 점 때문에 전반적으로 책이 우울한 감정 속의 위로나 글을 다루고 있을 수 있으니 양해부탁드립니다

번역자 소개 (번역서인 경우 입력해주세요.)

목차

차례
3------------------------------------------- 작가의 말
4 ------------------------------------------------ 시계
6------------------------------------------- 괜찮은 밤
8 ---------------------------- 세상 속 나의 딜레마
10 ----------------------------------------------- 강박
11 ----------------------------------------------- 관심
13----------------------------------------- 무상(無想)
17 ----------------------------------------------- 인간
18 ------------------------------------------------ 욕심
22 ------------------------------------------------ 변화
25 ------------------------------------------------ 믿음
26 ------------------------------------------------ 회피
28 ------------------------------------------------ 기도













포기 ----------------------------------------------- 30
배신 ----------------------------------------------- 32
사랑-자아 ----------------------------------------- 34
유리천장 ------------------------------------------ 36
안전기지 ------------------------------------------ 38
재능 ----------------------------------------------- 40
조언과 충고 -------------------------------------- 42
사랑 ----------------------------------------------- 43
상기( 想起 ) - 고통 ---------------------------- 44
상기( 想起 ) - 회상 ---------------------------- 46
사과 ----------------------------------------------- 48
우울해도, 불안해도,
가끔씩은 죽고싶다는 생각이 들어도 괜찮아요
----------------------------------------------------- 49
가면 ----------------------------------------------- 50


가짜(Empty) ------------------------------------- 54
가시나무(안안) ----------------------------------- 57
닦아내고 싶지 않은 마음에 대하여(peep)--- 58

도서 정보

우울, 공황과 같은 힘듦을 겪는 분들뿐만 아니라 힘들어서 지친 모두에게 바치고 싶은 책입니다
전반적으로 책이 우울함을 가진 위로일 수 있으니 양해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