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잠깐! 비회원구입을 원하시나요?!
  • 부크크의 회원가입은 다른 곳의 비회원 구매보다 간단합니다.

회원가입

센티메타소이 2

0개

|

후기 0

  • 환불규정 : 다운로드 후에는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분야소설 > 판타지
작가김도채
출판형태전자책
파일형태 PDF
파일크기7.38MB
출판사부크크
ISBN 9791137256712
출판일2021.09.15
총 상품 금액 6,500

저자 소개

김도채
울산 태생으로 어릴 적부터 왕성한 호기심을 빌미로
항상 삶에 대한 의문을 품고 살았다. 초등학교 시절부터
그렇게 답없는 의문만 무성했던 탓을 하며 엇나감 없이(?)
무탈히 미성년의 시기를 보냈다.
집필과는 전혀 무관한 화학계열 전문학과를 졸업했으며,
전공을 살리지 않고 삶의 우여곡절 중에
머릿속에 있던 생각들을 한 번 밖으로 꺼내야겠다고 생각하여
소설을 집필하게 되었다.
지금은 아주 평범한 앞일 걱정과
SENTIMETASOI : Beatrice 편,
그리고 다른 장르의 차기작을 구상중이다.

번역자 소개 (번역서인 경우 입력해주세요.)

목차

도서 정보

아르바드는 10년 전 마왕을 죽였다. 제국과 온 나라에 기쁨이 찾아왔었다.
아르바드는 공로를 인정받아 제국으로부터 작은 성을 받았고 공작의 직위를
얻었다. 기사단장직을 권유받았지만 거부하고 일반기사로 남았다. 마왕이
죽었다고 해서 평화가 찾아온 것은 아니었다. 오히려 세상은 더 어지러웠고
국가 간의 문제와 전쟁도 서슴지 않았다. 제국의 횡포라는 것이 맞을 정도의
학살을 했다. 아르바드는 그 학살 속에서 큰 회의감과 지쳐서 임무 도중
탈영을 하여 불명예기사가 되었고, 이를 계기로 세상으로부터 은둔하게 된다.

마왕.
그리고 과거 영웅으로 남을 기사.
그 갈림길에 서게 된 첼. 그의 마음은 어느 쪽으로 더 물들여 있는 걸까?
그가 원하는 색을 입도록 세상이 내버려두는가.
기사로서 필연들을 안고 불투명한 상황을 헤쳐 엔느를 지켜야한다.
그러나 점점 모호해지는 선악의 가치관은 그 선택을 옥죄기까지 한다….
삶의 전부인 ‘베리타스’를 찾아 자유를 챙취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