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잠깐! 비회원구입을 원하시나요?!
  • 부크크의 회원가입은 다른 곳의 비회원 구매보다 간단합니다.

회원가입

결혼리뷰

0개

|

후기 0

  • 환불규정 : 다운로드 후에는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분야시·에세이 > 에세이
작가오로라
출판형태전자책
파일형태 PDF
파일크기0.47MB
출판사부크크
ISBN 9791137286580
출판일2022.06.22
총 상품 금액 6,500

저자 소개

이른 나이에 결혼을 하고, 10년 동안 전업주부로 살았다.

하지만 이제는 남편의 그늘에서 벗어나 홀로서기 하고 있는 중인 나.

사람과 어울리고, 노는 것을 좋아하지만 현재는 그것들 마저 별로 즐겁지 않다.

이혼 후 전혀 달라진 내 삶에서 앞으로 어떻게 살아가야 할 지 고민하며 하루를 보내고 있다.

현재는 무기력감에 휩싸여 있지만, 언젠간 좋은 날도 오겠지.

번역자 소개 (번역서인 경우 입력해주세요.)

목차

목차



1. 결혼은 신중하게


독신주의자의 결혼 발표 (feat.결통사고)_14

이른 나이에 시집가서 좋은점_16

도피성 결혼은 안 돼_18

결혼 타이밍_20

운명론의 폐해_22

행운의 티켓인 줄 알았더니!_24

결혼 전 그 남자의 아빠를 보라_26

결혼 전 내가 사회 생활을 해봤더라면_28

우리 아빠랑 정 반대되는 사람 선정_30

어른이 반대하는 사람이라면 그 결혼 하지 마라_33

사랑이냐? 돈이냐?_35

왜 결혼은 여자에게 불리할까?_37




2. 결혼 초기



연애 기간 100일도 못 넘기던 내가
한 남자와 10년을 살 수 있었던 이유_43

출산 후 시작된 10년의 각방 생활_47

교회 다닐 수 있지? 네!_49

선녀와 나무꾼의 교훈_52

왜 며느리는 전을 부쳐야 하죠?
(feat.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_54

아이가 생긴다는 건_56

남편과 싸운 후 드는 생각_59

친구 없고 노는 거 안 좋아해서 결혼했는데요?!_61

아홉 번 못하고 한 번 잘하는 나 되기_63

그때부터 보였던 끼_66

아내, 엄마, 며느리로서의 삶_69




3. 결혼 중기



성향이 정 반대면 오히려 더 잘 산다고 하던데?_72

육아보다 남편이 더 힘들어!_73

마마보이와 효자_75

아이에겐 전쟁과도 같은 부부싸움_78

우리 집에 잘할 줄 알았어요_80

제 특기는 벽보고 얘기하기입니다만?_82

시어머니의 막말_84

그놈의 각서_89

고맙다고 해야 하나, 한 대 치고 싶다고 해야 하나_91

부부 상담 받다_94

“엄마. 근데 엄마 로봇이야?” “응?????”_97

우리가 별을 볼 수 있는 시간_98




4. 결혼 후기



그놈이 그놈이다_100

남동생의 한마디_102

답답함, 외로움의 끝은?_104

생각해보면 짜증 나는 기억들_106

한 번의 경찰출동과 두 번의 주먹질(막장)_110

나는 내 것이지, 당신 거가 아니야. (삐이이익-)_112

내가 놀았나_114

전업주부도 나라에서 월급 주면 안되나?_116

출산 후 신체적 변화_118

엄마가 행복해야 아이도 행복하다_121

평생 저 사람과 행복할 자신이 없어서_123

“아버지한테 그렇게 불만이면서 왜 이혼 안하셨어요?”_125

졸혼 VS 이혼_127

이혼도 준비가 필요하다_129

마음에 안 드는게 있었으면 말을 해주지 그랬어_131

친구로 지내고 싶은 나_133


그래도 미안하고 고마웠어요




5. 이혼 후 마음 다잡기



이혼 후 나의 삶에 대해서_135

무기력한 나에게 힘이 되었던 말 한마디_139

책을 마무리하며

도서 정보

결혼을 경험해 보기 전에는 결혼생활에 대해서 알 수 없다.

물론 요즘엔 결혼,이혼을 주제로 한 다양한 TV프로그램을 찾아볼 수 있지만 말이다.

이 책은 여자로서, 결혼 후 출산, 이혼까지 경험해 본 나의 개인적인 일기장이라고 할 수 있다.

내가 결혼전에 알았으면 좋았을 것들과, 결혼생활에서 느꼈었던 감정들이 담겨있다.

지극히 개인적인, 결혼에 대해서 부정적으로 생각하는 나의 이야기.

누군가 내가 결혼 전에 이러한 이야기들을 들려주었더라면, 얼마나 좋았을까.

누군가에게는 위로가 되길 바라며, 희망이 되길 바라며, 좋은 정보(?)가 되길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