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잠깐! 비회원구입을 원하시나요?!
  • 부크크의 회원가입은 다른 곳의 비회원 구매보다 간단합니다.

회원가입

온리 런던

0개

|

후기 0

  • 배송일 : 영업일 기준 2-8일 내로 배송됩니다.
  • 환불규정 : 주문 후 인쇄되므로 배송이 준비된 후에는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분야기타 > 여행
작가재미리
출판형태종이책
페이지수 251 Pages
인쇄컬러표지-컬러, 내지-흑백
판형 A5
출판사부크크
ISBN 9791137290785
출판일2022.08.03
총 상품 금액 14,900

저자 소개

학창 시절부터 제주도, 경주, 강원도, 서울 등
국내 여러 곳을 여행했고
사회인이 된 뒤에는 중국, 일본, 태국, 호주, 유럽 등
해외 여러 곳을 여행한 여행마니아.

역사, 문화를 좋아하는 여행마니아로
여행지에 관계된 역사, 문화를 정리해 책으로 내고 있다.

현재 여행작가 겸 컨텐츠작가로 활동하고 있으며
저서로 <그 시절 서툰 유럽여행기>, <그 시절 서툰 삼국지기행>,
<그 시절 서툰 일본일주기>, <그 시절 서툰 잉글랜드 일주기>,
<신박한 중국 이야기여행 1, 2>, <내가 정리한 어순감각 중문법>,
<쿵쿵따 중단어 끝말잇기>, <일본어 잡학 사전>,
<도쿠가와 이에야스를 찾아서> 등이 있다.

번역자 소개 (번역서인 경우 입력해주세요.)

목차

1. 런던 소개

01 영국&런던 개요 (7)
02 (런던) 공항에서 시내 들어가기 (19)
03 시내 교통&교통 티켓 (23)
04 유럽에서 기차, 버스 페리로 영국 입국하기 (29)
05 런던에서 영국 국내/유럽 이동하기 (31)

2. 런던 지역

01_웨스트민스터 Westminster (33)
02_소호~코번트 가든 Soho~Covent Garden (47)
03_시티~화이트 채플 City~White Chapel (73)
04_사우스 뱅크~서더크 Southbank~Southwark (95)
05_켄싱턴~첼시 Kensington~Chelsea (109)
06_메릴본~리젠트 파크 Marylebone~Regent's park (127)
07_블룸스버리~킹스 크로스 Bloomsbury~King's Cross (139)

3. 런던 근교 지역
01_그리니치 Greenwich (33)
02_리치몬드 어펀 템스 Richmond upon Thames (161)
03_윈저 Windsor (171)
04_케임브리지 Cambridge (177)
05_옥스퍼드 Oxford (187)
06_캔터베리&리즈성 Canterbury&leeds Castle (203)
07_브라이튼 Brighton (211)
08_바스&솔즈베리&스톤헨지 Bath&Salisbury&Stonehenge (219)

4. 호텔&게스트하우스

01 특급 호텔 (229)
02 비즈니스호텔 (232)
03 게스트하우스(호스텔) (234)

5. 여행 정보

01 여권&비자 (237)
02 항공권 (238)
03 숙소 예약 (238)
04 여행 예산 (239)
05 여행 준비물 체크 (240)
06 출국과 입국 (244)

작가의 말 (251)

도서 정보

<온리 런던>는
국회의사당, 빅벤, 대영 박물관, 내셔널 갤러리,
세인트 폴 대성당, 런던탑, 타워브리지 등 런던 시내와
케임브리지, 옥스퍼드, 브라이튼, 바스 등 런던 근교를 소개하고 있습니다.

런던 시내의 주요 관광지는
1~2존에 몰려 있어 지하철 타고 시내에 내려, 도보로 다니기 편리합니다.
런던 시내에서 조금 떨어진 곳도 대부분 지하철로 갈 수 있습니다.
케임브리지, 옥스퍼드 같은 런던 근교는
시외버스와 기차로 갈 수 있는데 시외버스가 조금 저렴하고
시내 중심까지 데려다주어 편리합니다.
간혹 시외버스보다 기차가 편리한 곳이 있는데 기차 타는 것이 어렵지 않습니다.

런던 여행에서 뮤지컬 관람을 빼놓을 수 없습니다.
보고 싶은 뮤지컬이 있다면 한국에서 뮤지컬 극장
또는 TKTS(티켓종합판매소) 홈페이지에서 예매해도 좋습니다.

흔히 영국을 신사의 나라라고 합니다. 영국 신사는 어떤 모습일까요?
저는 영국을 근대의 나라라고 부르고 싶습니다.
왕의 절대권력에 제동을 걸며 민주주의의 시발점이 된 마그나 카르타,
현대 산업의 기폭제가 된 산업혁명 때문입니다.
영국은 근대에 이념과 실체를 동시에 주도해 현대까지 이름을 빛내고 있습니다.

이제 런던 여행을 시작해 볼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