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잠깐! 비회원구입을 원하시나요?!
  • 부크크의 회원가입은 다른 곳의 비회원 구매보다 간단합니다.

회원가입

유교(儒敎)의 반전평화 논리

0개

|

후기 0

  • 배송일 : 영업일 기준 2-8일 내로 배송됩니다.
  • 환불규정 : 주문 후 인쇄되므로 배송이 준비된 후에는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분야인문사회 > 인문
작가성동권
출판형태종이책
페이지수 207 Pages
인쇄컬러표지-컬러, 내지-흑백
판형 A5
출판사부크크
ISBN979-11-272-5536-7
출판일2018.12.19
총 상품 금액 12,000

저자 소개

성균관대학교에서 맹자(孟子)의 사단확충(四端擴充)에 관한 연구로 박사학위를 받았습니다. 국민대학교 문화교차학과에서 겸임교수로 '감정과학'(Science of Feelings)을 공부하고 있고, '감정과학연구소'에서 감정에 대한 올바른 이해가 무엇인지 동양과 서양의 고전에서 찾고 있습니다. 저서로는 ‘칸트의 순수이성 재고(再考)’, ‘평화에 대한 철학적 탐구’, ‘전쟁에 대한 철학적 탐구’가 있습니다.

번역자 소개 (번역서인 경우 입력해주세요.)

목차

제1장 나의 욕망(欲) 바르게 알기 6
제2장 『예기(禮記)』의 칠정(七情): 정인(情人), 감정의 인간 28
제3장 공자(孔子)의 호학(好學): 자기의 감정 배우기 44
제4장 『대학(大學)』의 격물치지(格物致知): 나 바르게 알기 74
제5장 『중용(中庸)』의 치중화(致中和): 내 감정 바르게 알기 108
제6장 맹자(孟子)의 사단(四端): 감정의 자기 이해 142
제7장 퇴계(退溪)의 리발기수(理發氣隨): 감정과학 공식 174
제8장 율곡(栗谷)의 성학집요(聖學輯要): 감정과학? 198

참고문헌 206

도서 정보

이 책은 유교의 가르침이 반전평화에 있다는 사실을 밝히고, 이 가르침에 일관된 단 하나의 논리가 무엇인지 탐구합니다. 이 연구의 바탕은 『예기』, 『논어』, 『맹자』, 『대학』, 『중용』, 『성학십도』, 『성학집요』 입니다. 유교 고전 읽기를 통해서, 이 책은 유교의 반전평화가 ‘감정’에 기초하고 있음을 밝힙니다. 그리고 감정이 자기 안에서 자기 스스로 확인하는 자기 본성의 필연성이 반전평화의 논리라는 사실을 증명합니다. 이것은 이 책의 부제가 ‘감정과학 입문(Introduction to the Science of Feelings)’인 이유입니다. 감정과학은 감정의 필연성을 설명하는 단 하나의 공식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 공식 안에서 모든 감정은 자신에 대한 타당한 이해를 스스로 확인합니다. 이것을 감정의 자기이해라고 하며, 이 이해를 추구하는 것이 감정과학입니다. 그러므로 이 책은 유교의 반전평화의 논리를 탐구하고 있지만, 실질적으로는 감정과학이 무엇인지 설명하는 감정과학 입문서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