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잠깐! 비회원구입을 원하시나요?!
  • 부크크의 회원가입은 다른 곳의 비회원 구매보다 간단합니다.

회원가입

YA 일반수학/ 확률과 통계 2021: 보험계리사 1차 보험수학 대비

0개

|

후기 0

  • 배송일 : 영업일 기준 2-8일 내로 배송됩니다.
  • 환불규정 : 주문 후 인쇄되므로 배송이 준비된 후에는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분야기타 > 교재/참고서
작가김영춘
출판형태종이책
페이지수 483 Pages
인쇄컬러표지-컬러, 내지-흑백
판형 A4
출판사부크크
ISBN979-11-372-1644-0
출판일2020.08.31
총 상품 금액 38,000

저자 소개

著者 김영춘

학력: 서울대학교 수학과, 행정대학원(GSPA) 졸업
자격: 보험계리사(FIAK), 미국 보험계리사(FSA), CERA, CFA, FRM
경력: 現) Young Advisory 이사
前) 교보생명(보험상품개발), Ernst & Young(Actuarial consulting), 미래에셋생명(ERM), 고등부 수학 및 영재교육 관련 교재 집필 및 강의

번역자 소개 (번역서인 경우 입력해주세요.)

목차


A1. 수열 4
A2. 수열의 극한 24
A3. 함수 40
A4. 함수의 극한과 연속 80
A5. 미분계수와 도함수 102
A6. 도함수의 활용 128
A7. 적분법 162
A8. 정적분의 활용 224
A9. 기타 248

B1. 순열과 조합 298
B2. 확률 332
B3. 확률분포 374
B4. 추정과 검정 468

도서 정보

[교재 등의 특징]

1. 보험수리와 유기적 연계
수험생활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기 위한 기본 원칙이 수험생 나름대로 제대로 된 보험관을 형성하는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본 교재는 이를 최적으로 달성할 수 있도록 구성하였다. 이에 따라 일반수학/ 확률과 통계 영역 상호간은 물론 보험수리 내용의 핵심 부분과 유기적으로 연계되도록 하였다.


2. 최적 전략에 부합하는 교재 구성

2.1 범위의 최소화 원칙(일반수학)
일반 수학 영역의 범위를 최대한 줄이는 것이 최적 전략임을 밝힌 바 있다. 이에 따라 다른 영역과 유기적 연계가 필요한 부분 및 빈출 기출 영역을 제외하고는 일반 수학 교재에서 다루는 범위를 최소화 하였다. 빈출 영역 조차도 유기적인 연계가 약하다면 우회하는 풀이법을 최대한 제시하였다.(단, 이는 동영상 강의에서 본격적으로 소개된다.)

2.2 확률분포의 활용에 대한 강조(확률과 통계)
앞에서 확률변수의 변환과 결합을 중심으로 1차 시험을 대비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한 바 있다. 따라서 이와 관련된 내용 및 문제를 풍부하게 실었다.

2.3 기출문제 기반 내용
철저하게 기출문제를 분석하여 내용을 구성하였다. ‘00년 이후 보험계리사 1차 시험에 출제된 모든 문항의 풀이과정을 분석하여 주제별로 해당 출제 정보와 중요도를 표기하였다. 이를 통해 수험생 각자가 자신의 상황에 맞게 공부의 강약을 조절할 수 있도록 하였다. 매 단원 앞에 출제 경향을 종합 분석한 결과를 첨부하여 거시적인 측면에서의 출제 경향도 쉽게 파악할 수 있도록 하였다.

2.4 최근 기출문제 및 기출문제 기반 실전 연습문제
최근 난이도 상승 추세 및 출제 경향을 반영하여 최근 기출문제와 앞으로 나올 수 있는 문제들로만 구성하였다. 기초적인 개념확인문제나 유제와 같은 문제는 의도적으로 싣지 않았다. 수록된 모든 예상 문제는 철저하게 내년 혹은 향후 몇년간 나올 수 있는 문제 수준으로 이루어져 있다.


3. 기타 보조 학습 도구

3.1 동영상 강의
➀지면에 싣기 어려운 실전적인 풀이방법을 제시하였다. 이 중 가장 염두에 두었던 것은 다른영역과 유기적 연계 정도가 낮으나 종종 출제되는 영역(예: 삼각함수가 포함된 극한값을 구하는 문제)의 답을 우회하여 구할 수 있는 방법을 제시하는 것이었다.
➁역시 지면으로 전달하기 어려운 “직관적인 이해”를 다양한 방식으로 제시하였다. 이러한 과정을 통해 쌓인 Insight는 수험생 나름대로의 제대로 된 보험관을 세우기 위해 필수적인 요소가 된다.

3.2 질의 응답(https://cafe.naver.com/actuarialstudent)
교재 및 동영상 강의 내용에 대해 쌍방으로 소통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여 사후 서비스에 소흘함이 없도록 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