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잠깐! 비회원구입을 원하시나요?!
  • 부크크의 회원가입은 다른 곳의 비회원 구매보다 간단합니다.

회원가입

밀당의 요정 1

0개

|

후기 0

  • 배송일 : 영업일 기준 2-8일 내로 배송됩니다.
  • 환불규정 : 주문 후 인쇄되므로 배송이 준비된 후에는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분야소설 > 로맨스
작가천지혜
출판형태종이책
페이지수 385 Pages
인쇄컬러표지-컬러, 내지-흑백
판형 A5
출판사부크크
ISBN일반판매용
출판일2020.11.23
총 상품 금액 13,700

저자 소개

서울에서 자라났고,

건국대 소비자 정보학과를 졸업했다

PR인이자 마케터, 웨딩 스타일리스트로

다양한 커리어를 쌓다가 모든 걸 다 때려치고

제주도로 내려가서 글을 쓰기 시작했다

그렇게 쓴 첫 소설 『블러셔와 컨실러』로

네이버 웹소설에 데뷔했다

프레인에서 홍보 기획 AE로,

FNC 엔터테인먼트에서 드라마 기획 PD로,

키이스트에서 소속 작가로 일했고

현재는 드라마 제작사 본팩토리에 소속되어 있다

소설 『금혼령, 조선혼인금지령』이 웹툰화 되어

네이버 금요 웹툰에 절찬 연재 중이다

시와 소설, 드라마를 넘나드는 전방위 크리에이터로

미디어, 장르 구분 없이 재미있는 글을 쓰는 것이 꿈이다

번역자 소개 (번역서인 경우 입력해주세요.)

목차

제1화 하나의 결혼식, 두 명의 신부 7
제2화 전 남친 결혼식의 웨딩플래너 22
제3화 밀당의 신과 함께, 인과 연 36
제4화 이 남자, 감당하실 수 있겠습니까? 51
제5화 여자가 쉽게 맘을 주면 안 돼. 66
제6화 잘 자기 83
제7화 그 결혼식, 제가 할게요! 95
제8화 안녕? 신랑? 1년 만이네? 106
제9화 내 남자친구의 결혼식 119
제10화 내가 하다 하다 현 남친 결혼식을 맡아 주리? 131
제11화 고작 3일 사귀다 깨진 게 뭐가 대수라고. 141
제12화 그치, 결혼보다 중요한 건 인생이지. 151
제13화 내 결혼식을 파투 내줘요. 161
제14화 두루미와 피카츄 돈까스 170
제15화 파혼의 법칙 180


제16화 토 달지마, 요 악의 무리야 191
제17화 내 손으로 장가보낸 남자 202
제18화 나도 약속 지켰어요. 213
제19화 워터파크 웨딩 223
제20화 하이바이로안 234
제21화 슬기로운 교육생 생활 247
제22화 기억하렴, 나의 서글픈 모습 257
제23화 위험한 상견례 269
제24화 왜, 아직도 떨리나? 나한테? 280
제25화 혹시 저 S의 의미가? 290
제26화 당신이라면 ……같이 살아보고 싶다 300
제27화 너무 좋다~ 우리 같이 살아요! 310
제28화 지금 꼬시러 갑니다 321
제29화 이명박, 박근혜 닮은꼴 말고 333
제30화 가서 이 냄새 풍기라고 발라준 게 아닌데 344
제31화 이 여자 임기응변 보소 355
제32화 이 풍진 세상에서 얼마나 강해지셔야만 했는지 367
제33화 물에 빠지면 구해줄 남자가 니 인연이야 377

도서 정보

땡길까? 넘어갈까?
숨 넘어갈 듯 아찔한 밀당이 시작된다!

To. 밀당을 잊은 그대에게
밀당이요? (아련) 그걸 언제 해봤는지도 모르겠네요.

남녀 사이, 땡겼다가 놨다가 밀당을 할 때보다
재미있을 때가 또 있을까?

밀당이니, 설렘이니, 이런 감정 싹 다 잊어버린 그대에게
이제 손발 저릿저릿해지는 ‘사랑의 감정’을 선물한다.

아슬 짜릿한 밀당의 세계로 드루와, 드루와.


이 소설과 함께라면,
이제 당신도, ‘밀당의 요정’!


밀.당.고.자!
이 새 아

여 / 30대 초반 / 소울웨딩플랜 팀장급 웨딩플래너
전천후 웨딩 스페셜리스트, 이새아!
꼭 밀당의 요정이 되고 싶습니다!
소같은 그녀가 뒷걸음질 쳐서 밟은게, 바로 밀당?!


밀.당.고.수!
권 지 혁

남 / 30대 중반 / 성진건설 상무에서 로안 웨딩홀 대표로 좌천(?!)
밀당은 내가 할게, 누가 쓰러질래? 권지혁!
비혼주의자 우주밀당고수의 처참한 몰락!
연애 갑질남, 호구 호구 상호구 되다?!


낭.만.어.택!
조 예 찬

남 / 30대 중반 / 셀럽 버금가는 인기의 ‘핫’한 포토그래퍼
낭곧내! 낭만이 곧 내 인생, 조예찬!
진짜 좋아하면, 밀당할 시간이 어디 있어?
이성이 마비될 정도로 좋아하는게, 진짜 사랑 아니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