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잠깐! 비회원구입을 원하시나요?!
  • 부크크의 회원가입은 다른 곳의 비회원 구매보다 간단합니다.

회원가입

배라도 든든하게, 글밥 한 끼.

3개

|

후기 0

  • 배송일 : 영업일 기준 2-8일 내로 배송됩니다.
  • 환불규정 : 주문 후 인쇄되므로 배송이 준비된 후에는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분야시·에세이 > 에세이
작가김미경, 신성호, 정량량
출판형태종이책
페이지수 146 Pages
인쇄컬러표지-컬러, 내지-컬러
판형 46판
출판사부크크
ISBN979-11-372-2868-9
출판일2020.12.18
총 상품 금액 12,800

저자 소개

김미경
살아가면서 해 본 적이 없는 일을 도전하기가 의미도 있고 보람도 많이 느낀다. 실수도 하지만 배우는 것이 더 많다.
베트남, 호치민에서 온 유학생.

신성호
한 가지 일에 금방 빠져들지만, 또 금방 싫증을 느낍니다. 이제는 뭐든 꾸준히 해보려고 노력합니다. 좋아하는 일들만 하고 살 수 있으면 얼마나 좋을까요?

정량량
제가 아끼는 모든 사람들이 매일 행복하기를 바라는 대학생입니다. 일상의 소소함에 큰 행복을 느끼며, 좋아하는 사람들과 맛있는 한 끼를 하는 시간이 가장 소중합니다.

번역자 소개 (번역서인 경우 입력해주세요.)

목차

식사 전 드리는 말씀

아침밥
-너네 덕분에 내가 자란다
-나도 좋아하는데
-아침은 활기찬 봄으로

간식

점심밥
-점심은 활발한 여름을 먹자
-방구석 바리스타
-나랑 함께 해

간식

저녁밥
-이제는 내가
-저녁에 시원한 가을을 보내자
-맛있게 먹어줘서 고마워

야식

도서 정보

코로나라는 굴레 안에서 매일 반복되는 일상이 힘에 부칠 때가 있습니다. 지금 같은 시기엔 일상을 살아가는 것이 하나의 투쟁처럼 느껴지기도 합니다. 이 책은 코로나라는 전무후무한 시기를 살아가는 대학생 셋의 투쟁기입니다. 각자의 방식으로 투쟁하는 일상을 담아 보았습니다. 김미경은 코로나 전후의 일상을 계절별로 나누어 기록했으며, 신성호는 세 가지 취미에 대해서 이야기합니다. 정량량은 취미를 찾아가는 과정, 그리고 찾게 된 취미를 통해 느낀 감정을 풀어냈습니다. 시간이 많이 흐른 후에 이 책이 지금 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생활상과 생각을 보여주는 자료가 되었으면 한다는 거창한 바람을 가져봅니다.